한인회 갤러리2024-05-14 10:54:28
206 0 6 0.0 0
한인회에서 지급한 방범 조끼 입고, ‘안전한 지역사회 만들기 합동 순찰’에 동참하는 바랑가이
내용



한인회 안전대책위원 직원과 아누나스 바랑가이 직원들이 지난 5월 13일 오후 한인타운 밀집 지역인 코리아타운의 시작 졸리비에서 아누나스 다리까지 ‘안전한 지역사회 만들기 합동 도보 순찰’을 했습니다.

 

이 날 한인회에서 지급한 방범 조끼를 입고 순찰 활동을 하는 바랑가이들은 “순찰 지역은 따로 정해진 곳 없지만 범죄 취약 지역에 따라 매일 집중 순찰하며 지역 사회와 교민들을 위해 안전을 책임지겠다”고 하였고, 또한 “방범 조끼를 입고 순찰 때의 책임과 의무감이 더 생긴다”며 활동 후 방범 시설 등도 점검했습니다.

 

한인회에서는 바랑가이들의 안전을 위해 앞으로 지역 순찰 시 항상 조끼를 입을 것을 당부했고, 조끼를 착용함에 따라 교민분들이 순찰하는 바랑가이들을 더 쉽게 찾을 수 있어 안전과 범죄 예방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며, 노고에 감사드리고 교민의 안전과 행복을 위해 적극적인 활동을 바란다“고 당부했습니다.

 

 ▲중부루손 한인회에서 지급한 조끼 입고 순찰하고 있는 바랑가이 순찰대.

 
스크랩 0